정치경제사회/문화복지교육보육여성지역건강/안전/소방인터뷰연예스포츠환경사설/칼럼IT/전자/자동차관광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0.02.24 [14:04]
복지
아동
청소년
여성
장애인
일반
노인
정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복지 > 아동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현숙 의원, 육아휴직 신청 가능 나이 6세→9세 연장 법률안 발의
 
이광종 기자 기사입력  2013/03/05 [02:18]

 


  
[한국언론인연대=한국인권신문] 새누리당 김현숙 의원(비례대표, 보건복지위원회·여성가족위원회)은 지난 2월 28일 제18대 박근혜 대통령의 ‘행복한 여성’ 공약실천과 국정과제 이행을 위한 첫 걸음으로「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국가공무원법」,「지방공무원법」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재 육아휴직이 가능한 자녀의 나이는 근로자의 경우 만 6세 이하(미취학 아동), 공무원의 경우 만 8세 이하(초등학교 2학년 이하)로 정해져 있다. 이로 인해 초등학교 저학년(3학년 이하)인 만 9세 이하 자녀의 경우 취학 전 자녀와 마찬가지로 부모의 세심한 주의가 필요함에도 불구하고 근로자가 이들을 돌보기 위한 육아휴직을 신청할 수 없어 직장생활을 포기하는 여성 근로자들이 많은 실정이다.

따라서 육아휴직을 신청할 수 있는 자녀의 나이를 만 9세 이하(초등학교 3학년 이하)까지 사용 가능하도록 상향조정하면 근로자의 일과 가정의 양립을 지원하고 나아가 저출산 문제의 해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개정법률안의 주요 내용은 ▲근로자가 육아휴직을 신청할 수 있는 자녀의 연령을 만 9세 이하로 상향 조정(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 제19조제1항), ▲공무원이 육아휴직을 신청할 수 있는 자녀의 연령을 만 9세 이하로 상향 조정함(국가공무원법 제71조제2항제4호 / 지방공무원법 제63조 제2항 제4호) 이다.

김현숙 의원은 “이번 개정안은 지난 대선 박근혜 대통령이 약속한 행복한 여성공약을 실천하기 위한 첫걸음이 될 법률개정안”이라며, “우리나라 워킹맘들의 육아휴직의 활용율이 저조하고, 초등학교 3학년(만 9세)까지는 부모님의 애정 어린 사랑과 보살핌이 필요한 나이이기에 육아휴직을 신청할 수 있는 나이를 상향 조정하여 여성뿐 아니라 가족구성원 모두의 행복추구도 함께 생각해보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일부개정법률안은 김현숙, 홍지만, 강은희, 김정록, 안종범, 류지영, 이완영, 문대성, 김세연, 김희정, 신경림의원(11인)이 공동발의하였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3/03/05 [02:18]  최종편집: ⓒ welfare-educatio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속보 (2보) 강원도어린이집연합회장, H원장 & 한어총 사문서위조 공모 의혹 / 정광진발행인
(속보) 한어총 “선거총회 개최 금지 가처분신청 제기돼” / 정광진발행인
속보 (상보) 강어련회장, H 원장 & 한어총 사문서위조 공모 의혹 법적대응 검토 / 정광진발행인
속보 (1보) 강원도어린이집연합회장, H원장 사문서위조 의혹 / 정광진발행인
한어총 김용희 회장, 내부감사 의도적 업무방해 의혹 제기 / 정광진발행인
안녕하십니까? 정광진입니다. 윤번제 선거방식 도입에 관련해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 정광진발행인
김경자" 화순 초록어린이집원장 법인 회장... 무효확인의소송중, 거짓 공적조서로 표창수상" / 정광진발행인
윤번제 도입취지의 법적해석 / 정광진발행인
한어총, 김용희 회장 2020년 정기총회 대의원 배정 및 선출 과정 정관위반 등 의혹 / 정광진발행인
인터뷰기사(퍼온글) "윤번제는 협력과 상생의 정신이이어야 한다!" / 정광진발행인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ㅣ본사(발행소) : 하동군 적량면 중도길 158 ㅣ 대표전화 :010-2882-4476 ㅣ전화:055-884-4474 ㅣ팩스:055-884-4474ㅣ

|명칭: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경남 아00139 | 등록일. 발행일 : 2011. 5.12 | 발행인·편집인 : 정광진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광진 |